회원가입 취업 알바 부동산 자동차 줄광고 업체정보 학원정보 병원정보 쇼핑 직거래장터 견적서
사이트 맛집 문화 관광 축제행사 숙박 이벤트 토크링 플레이링 오락실 비즈니스키워드
전체기사 제보하기
최종편집일 : 2016-07-01 (금)
 뉴스 홈 > 영등포구 > 영등포구청 소식
도심 속 목화 체험…‘문래 목화마을 축제’ 개최
영등포구청 보도자료 [2016-09-29 09:48]
도심 속 목화 체험…‘문래 목화마을 축제’ 개최



하얗게 피어난 천연 목화솜을 직접 체험할 수 있는 축제가 도심 한복판에서 펼쳐진다.

영등포구(구청장 조길형)는 다음달 5일 오후 1시 문래동 주민센터 앞 목화재배지에서 문래동의 역사와 이야기를 담은 ‘2016 문래 목화마을 축제를 개최한다고 밝혔다.

목화마을만들기 사업단과 함께 하는 이번 행사는 목화를 통해 주민 간 화합을 다지고 관람객들이 추억을 만들 수 있는 자리로 꾸며진다.

참여자들은 목화재배지에서 목화솜 수확 체험 옛날옛적 원시적 목화씨빼기 행사 목화 수공예품 제작 체험 전통 놀이 체험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즐길 수 있다.

목화 관련 전시회도 열린다. 목화 수공예품 우수 목화재배 사진 및 화분 전시 물레, 씨앗기, 실타래 등의 목화 관련 유물 등을 볼 수 있으며, 목화 품평회도 같이 진행된다.

아이들과 함께 온 가족 단위 방문객을 위한 어린이 그림 그리기 마당도 열린다.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하는 이 행사에서는 당일 참가하는 모든 어린이들에게 기념품을 제공할 계획이다.

이외에도 천연 목화솜으로 만든 신생아 및 성인용 이불 판매 목화 화분 판매 목화 방향제 판매 다양한 먹거리 코너 무료 건강검진 부스 등이 운영된다.

또한 문래동 자매결연지인 충북 충주시 호암직동의 농특산물 판매장도 열어 주민들에게 값싸고 질 좋은 상품을 제공할 예정이다.

한편, 문래동은 지명에서부터 알 수 있듯이 목화 및 물레와 관련이 깊다. 일제강점기에는 방림방적을 비롯한 여러 공장들이 들어서며 섬유산업의 중심에 있었다. '목화마을'은 이러한 문래동의 특성이 사라지는 것을 안타까워하던 주민들이 모여 만들었다.

현재는 약 150의 목화밭이 조성돼 있으며, 문래 목화마을 만들기 사업단과 지역공동체일자리사업 참여자들이 함께 수확한 목화솜으로 이불, 방석, 수공예품 등을 제작해 지역주민에게 판매하고, 이를 지역 내 독거어르신들에게 전달하기도 했다.

조길형 영등포구청장은 문래동 목화마을 축제를 통해 이곳을 찾는 방문객들에게는 즐거움을, 지역주민들에게는 화합을 다질 수 있는 장이 되길 바라며, 문래동에 대한 애향심 또한 고취되는 계기가 되기를 기대한다.”고 전했다.

문의 : 문래동주민센터(2670-1175)


영등포사랑 핫 클릭
영등포구, ‘2017 고교 합동설명회’ 연다
현장민원실, IFC몰에‘새 둥지’튼다
영등포구, 가수 ‘에픽하이’와 함께하는 북콘서트 개최
영등포구, 거미줄 공중선이 깔끔해진다


 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. (자 남았습니다.)

이전페이지로.. 맨위로
가장 많이 본 기사 5
종합
    영등포구, 거미줄 공중선이..
    영등포구, 가수 ‘에픽하이..
    영등포구, 가수 ‘에픽하이..t
    영등포구, 거미줄 공중선이..t
    신개념의 렌탈서비스 AJ렌터..t
    신개념의 렌탈서비스 AJ렌터..t
    쉽고 빠른 무인민원발급기..t
    영등포구, 산 없이 암벽등반..t
    영등포구, 에너지자립도시..t
    다문화 여성이 다문화 여성..t
    도심 속 목화 체험…‘문래..t
    위기탈출 넘버원…모바일재..t
    어울림 취업 부동산 자동차 쇼핑 뉴스 배너광고 키워드광고 지역광고 홈페이지등록
    회사소개     이용약관     개인정보취급방침     고객센터
    영등포사랑 | 개인정보관리책임자 : 코리아사랑 | 소재지 : 서울 구로구 구로동 615-1 STX W-TOWER 917호 | 대표 : 임병화
    사업자번호 : 106-86-68826 | 통신판매업신고 : 제 2012-서울구로-1016호 | 직업정보제공사업신고 : 서울관악 제2013-15호
    신문사업 인터넷 신문사업 등록번호 : 코리아사랑 서울다10832 | 발행인 : 임병화
    코리아사랑 뉴스 기사배열 책임자 : 이정규 | 청소년 보호 책임자 : 홍정환
    Tel : 02-2634-3303, 2635-3304 | Fax : 02-2634-3305 | E-mail : korea@lovekorea.kr | Copyright⒞ LoveKorea. All rights reserved.